전북서남상공회의소 23대 김적우 회장

상공인의 경제·사회적 지위향상 주력 (주)정읍신문l승인2018.04.11l수정2018.04.11 01: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사람
일자리창출과 기업 애로사항 해결 앞장

정읍시와 김제, 고창, 부안지역 상공인을 대표하는 경제단체인 전북서남상공회의소 제2기 김적우 호가 닻을 올리고 힘찬 출발을 시작했다.
김적우회장(75세)은 지난 2월 21일 전북서남상공회의소 회장 및 임원선출을 위한 임시의원총회에서 제23대 회장으로 재추대되어 만장일치로 선출되었다.

-전북서남상공회의소 제23대 회장으로 취임 소감=
=지난 3년간, 우여곡절도 많았었지만, 회장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많은 격려와 조언을 해주신, 4개 시. 군 지역 상공인들과 의원님들께 감사드리며,서남권 4개 시. 군 경제의 재도약을 위해, 4차 산업혁명 등, 급격한 경제 환경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미래 산업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

-제22대회장으로서 지난 임기를 돌아보면

=1948년 7월9일 정읍상공회의소가 창립되었고 정읍에 소재하고 있고 정읍상공회의소로 명칭이 되어 있어 타 지역 김제. 고창. 부안지역의 협력이 이루어지지 않아 지난 2016년 7월 전북서남상공회의소로 명칭을 변경했다.타 지역 기업인들의 협력을 도모하고자 각 지역에 부회장 등 임원을 고르게 안배하여 어려운 여건 속에서 회원사 확충과 의원영입에 배전의 노력을 해왔지만 아직도 타 상공회의소에 비하면 부족한 부분이 많기 때문에 중단 없는 노력을 할 것이다.

-지난 임기 중 가장 큰 업적은=

업적이라고까지는 말할 수 없지만 노사 간의 화합을 도모하고자 기업사랑 한마음대회를 개최해 왔으며 모범근로자 산업시찰과 안보견학을 추진해 왔다.
또한 회원사기업체 창립기념 축하 떡 케익을 직접 전달하여 회원사에 기쁨을 주며 관리해 오고 있으며, 기업과 근로자를 위해 기업사랑 예술써포터즈와 MOU협약체결, 전북지방변호사회와 MOU협약체결, 지역중소기업육성업무 MOU협약체결, 전북과학대학교와 링크플러스 사회맞춤형사업 MOU협약체결, 산.학.관협력 MOU협약체결,산업인력공단전북지사와 MOU협약체결을 하는 등 질적 향상을 위한 고용확대와 기업인들과 근로자들에게 권익증진에 앞장서고 있다.

-제23대 회장으로서 어디에 중점을 둘 계획인가

=현재까지 운영해 오던 사업들을 계속 추진하면서 매년 신년인사회를 주최. 주관해 오고 있다.  기업인들의 사기진작을 위하여 경제인상 후보를 추천받아 엄격히 심사하여 2019년부터는 신년인사회의 시 경제인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을 시상하고자 한다.
또 시. 군민과 학생들의 검정자격시험을 위한 컴퓨터가 노후화되어 올해엔 전체를 교체하여 응시자들의 편익을 도모할 것이고, 노사 간에 화합을 목적으로 노사한마음 등산대회도 추진하고자 계획 중에 있다.

-전북서남권상공회의소 관내 시군민들에게 하고 싶은 말은
=저와 상공의원과 기업인들은 최선을 다하여 지역기업의 발전으로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발전에 혼신을 다할 것이다.
경제성장의 근간이 되는, 노사문제. 기업 간 상생과 협력 등 4개 시. 군이, 건강한 경제 공동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서남권 4개 시. 군의 미래가, 더 기대되는 도시로, 변화시켜 가기 위한 도전과 극복의 책무를, 멈추지 않겠다.우리 지역에서 생산되는 제품을 애용해달라고 당부하고 싶다.

-김적우 회장은= 정읍농수산 및 태양광발전소 경영하고 있으며, MG정읍새마을금고(MG 김치공장)이사장, 정읍시애향본부 부본부장과 개인 사업은 물론 지역사회발전을 위해 왕성한 활동을 하며 노익장을 과시하고 있다. 2015년 3월 전북서남상공회의소 제22대 회장에 이어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잘 이끌어 왔다는 호평을 받아 제23대 회장으로 연임되어 4개 시. 군(정읍. 김제. 고창. 부안)의 경제도약을 다지고 있다. 
김 회장은 정읍농수산을 경영하며 시니어쉽을 통한 80여 어르신들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고 매년 정읍시청에 1천여 만 원의 쌀이나 김치를 전달하여 독거노인 분들이나 소년. 소녀가장들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지난 포항지진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분들께도 나눔을 실천하고자 2천여 만 원 상당 김치를 전달하는 등 더불어 살아가는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전북서남권상공회의소 제공,이준화 기자 정리)
(주)정읍신문  jnp7600@hanmail.net

<저작권자 © (주)정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정읍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18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18.7.22 일 23: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