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주 의원 5분 자유발언

“인구증가 대안,귀농귀촌에 달렸다” (주)정읍신문l승인2018.09.14l수정2018.09.14 22: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정읍시의회 김은주 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귀농귀촌시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 의원은 지난 10일 열린 제236회 임시회 2차 정례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정읍시 인구증가의 대안은 귀농귀촌에 달렸다며, 관련시책의 적극적인 추진을 당부했다. 
김 의원은 2013년부터 2017년까지 5년간 귀농귀촌으로 고창은 9천298명, 부안은 8천326명이 유입된 반면 정읍은 7천772명을 유입하는데 그쳤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올 상반기에 추진해야 할 귀농교육 역시 예산이 편성되지 않아 추진하지 못했다며,대외 신뢰도 저하와 인구 유입을 희망하는 시 정책으로 손실이 크다고 했다.
김 의원은 귀농귀촌인들이 정착하는데 농사 기술도 중요하지만 주변 이웃들과 잘 어울릴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며,따뜻한 이웃의 존재야말로 실패에 대한 두려움을 없애고 평생을 살아갈 보금자리로 느끼게 할 것이라고 했다.
김 의원은 특히 귀농귀촌인을 통합 관리할 수 있는 귀농귀촌센터가 무엇보다 필요하다며,조속한 운영을 통해 효율적인 관리가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지적했다.(이준화 기자)
(주)정읍신문  jnp7600@hanmail.net

<저작권자 © (주)정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정읍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18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18.11.16 금 2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