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장산 입구에 흑백 엑스레이 같은 사진?

일주문 앞 내장산 안내도 봄맞이 개선을... (주)정읍신문l승인2020.03.07l수정2020.03.07 00: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카메라 고발

주말이자 3.1절인 지난 일요일.국립공원 내장산에는 ‘코로나19’의 우려와 걱정을 이겨내기 위한 탐방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마스크를 낀 대부분 탐방객들은 본격 산행보다는 원적암 계곡이나 조선왕조실로길, 탕방길 등을 걸으며 충전의 시간을 가졌다.일주문 앞에 도착한 한 무리의 탐방객들이 내장산 안내도를 바라보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이들의 눈길을 붙잡은 것은 흑백 엑스레이 사진으로 바랜 내장산 안내도였다.
2019-2020년은 정읍방문의 해이다. 게다가 ‘변산바람꽃’과 ‘너도바람꽃’‘복수초’등이 일제히 개화하며 2020년 새 봄을 알리고 있다. 봄맞이 정비가 시급한 부분이다.(이준화 기자)
(주)정읍신문  jnp7600@hanmail.net

<저작권자 © (주)정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정읍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20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20.5.26 화 2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