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칼럼] 정읍시의회는 선출해준 시민들에게 사과해야 옳다
정읍시의회 의원들이 최근 벌어진 일련의 사건과 관련해 의원끼리 서로 사과는 하면서도 막상 자신들을 뽑아준 시민들에게는 사과하지 않고 있다.모든 시민들이 아는대로 최근 정읍시의회는 △불법 사무장병원 관련 입건 조사 △소방도로 개설 관련 특혜성 논란 및 ...
이준화 기자  2017-06-25
[칼럼] 연지주공 재개발 아파트 새집 주변,
연지주공아파트 재개발지역 아파트가 곧 입주를 시작 할 예정이다. 먼저 축하할 일이다. 헌집을 허물고 새집을 지었으니 말이다. 축하하는 이유도 그 때문이다.그러나 정말 축하만 할 일인가도 우리는 되돌아 봐야 할 것도 같다. 쾌적한 주거환경이란 내부뿐만 ...
김태룡  2017-06-25
[칼럼] 우즈베키스탄에서 만난 색다른 감동...감동
-이준화 칼럼“내가 편하자고 그들의 요구에 따른다면 나라는 부패하고 국민은 가난해질 것이며, 그들의 배는 불러갈 것이다”이번 정읍신문파랑새산악회의 우즈베키스탄 해외산행에서 참가자들의 마음을 뺏은 것은 실크로드의 중심지인 우즈베키스탄의 풍부한 문화유산도...
이준화 기자  2017-06-18
[칼럼] 선진국으로 가는 길목에서 선진국민이란?
있는 법도 제대로 지키거나 강제하지 못한다면....대한민국의 경제수준은 세계 사람들이 놀랄 정도로 짧은 기간(80년대부터)에 비약적으로 발전을 했다.G10의 나라들이 부럽지 않을 정도로, 먹고 입고 놀고 쓰는 것들에는 한치도 뒤지는 것이 없을 정도이다...
김태룡  2017-06-18
[칼럼] 우리동네 자랑- 하재성 칼럼
화목한 가정이 되려면 우선 사이 좋은 부부관계여야 한다고 합니다. 부부관계가 좋으면 자녀들 역시 착하게 자랍니다. 그 결과는 나라의 훌륭한 일꾼이 됩니다. 가문의 영광이요,행복한 나라의 일꾼입니다. 제가 정읍 샘바다(井海)마을에 400여년째 자리하고 ...
(주)정읍신문  2017-06-13
[독자기고] 빚을 갚아서 행복하십니까?
강광 민선4기 정읍시장무슨 빚을 갚았습니까? 갚을 수 없는 빚을 갚았습니까? 순차적으로 갚아지는 지방채 원금을 상환한 것이다. 그런데 최근 시장은 그간 전임 시장들이 진 빚을 다 갚았다고 각종 행사장에서 선전하고 있다. 마치 갚지 못할 빚을 갚은 양 ...
(주)정읍신문  2017-06-11
[칼럼] 최광림 칼럼
문재인 정권이 출범한 이후로 뉴스가 즐겁다고 야단이다. 땡전뉴스가 아닌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대통령, 그런 대통령을 갖기 위해 대다수 국민들은 9년여를 어둠과 싸웠다. 그 결과 출범 4주차 문재인 정권의 지지율이 80%를 상회하고 있다. 주가로 치자면...
(주)정읍신문  2017-06-11
[칼럼] 이준화 칼럼
국가적으로 보면 그동안 암울했던 시간을 뒤로하고 그나마 신나는 일들이 이어지고 있다. 국정농단의 주범들이 국민들의 힘에 밀려 구속 수사를 받고 있으며, 선진국들이 놀랄 정도의 속도로 우리 국민들은 어느새 새로운 대통령까지 선출했다.전북 홀대론이 부상하...
이준화 기자  2017-06-04
[칼럼] 칼럼위원 기고
대통령의 차량 행렬이 응급차를 먼저 보내기 위해서 멈춰 서고 서행하는 모습에서, 5,18유가족이 운영하는 식당에서 정부 행사 후 8천 원짜리 식사를 하는 대통령 일행을 보고 이제 모든 것이 제자리를 찾아가는 구나 참 신선해 보인다. 사람이 먼저다. 어...
(주)정읍신문  2017-05-29
[칼럼] 아름다운 정읍만들기 첫 삽
정읍시민들은 명분만 있으면 재능기부를 충분히 할 수 있는 저력도 확인우리가 시내에 화단을 만들면 정읍시 최초의 시민정원이 될텐데 기존 관공서에서 만드는 공원이나 화단과는 좀 달라야 하지 않을까?, 후보지 면적이 너무 큰 건 아닌지..., 이번 주 금 ...
(주)정읍신문  2017-05-29
[칼럼] 박기웅 칼럼
새 학기가 되면 아이들에게 ‘자기소개’를 시킨다. 아이들에 대해 좀 더 빨리 알고 싶은 마음도 있지만 사실 그보다는 새로운 시작에 대한 낯섦을 완화시켜보자는 의도가 크다. 이전 학년의 안온함에서 벗어난 아이들이 새로운 학년에 연착륙하기를 바라는 마음인...
(주)정읍신문  2017-05-27
[독자기고] 왜 ! 농민을 슬프게 하는가 ?
또, 들녘엔 어김없이 경운기,트랙터등 농기계소리가 힘차게 들린다.날씨에 아랑곳 하지않고 농민들의 마음과 발길은 논과 밭으로 쉴틈 없이 바쁘다.하지만, “벚꽃은 떨어져 새잎이 싱그럽고 부드러운 아침공기가 가늘고 소리없는 비를 희롱할 때, 날아가는 한마리...
(주)정읍신문  2017-05-23
[칼럼] 50회를 맞은 황토현 동학농민혁명기념제
이준화 칼럼늘상 축제가 시작되면 시민들은 기대감에 설렌다. 주최측과 내빈들은 어떤 이유로,어떤 방식으로 참석했는지 상관없이 기념식 행사에 참석한 인파들을 보고 흥분하며 성공적인 행사가 될 것이라고 자평한다.그런데 여전히 축제가 진행되면 될수록 시민들 ...
이준화 기자  2017-05-18
[칼럼] 다시 위험수위 차지한 정읍시 인구지표
이준화 칼럼‘지역세=인구’라는 말이 요즘처럼 절박하게 들리던 시절은 없었던 것 같다.그 어떤 영험한 시책도 줄어드는 인구 하에서는 아무런 기능을 하지 못하고 나가 떨어진다.‘사람사는 세상’이라는 말이 마음 깊이 파고드는 시점이다.본보는 지난해 10월 ...
이준화 기자  2017-05-13
[칼럼] 이충훈 칼럼
사드(THAAD)의 한국배치 문제로 국내외가 시끄럽다. 사드(THAAD 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는 고고도(高高度) 방어체계라고 한다. 우주까지 올라간 핵미사일을 낙하하는 시점 즉, 대기권이 아닌 성층권에서 요격...
(주)정읍신문  2017-05-01
[독자기고] 나의 싱가포르 여행기
국민소득 6만불이 넘고 볼거리가 많았다외국여행! 설레는 마음으로 밤 9시30분 인천국제공항을 찾았다. 국내항공사 비행기를 이용해 우리 일행 24명은 4월3일 싱가폴에 도착하였다. 싱가폴은 인구 520만, 면적은 697㎢ 한반도의 0.003배 로 작은 ...
(주)정읍신문  2017-04-27
[칼럼] 최낙운 칼럼
아침부터 몰아치는 비바람에 정읍천변과 내장산 주변의 벚꽃들이 한 순간에 다 지고 있다. 벚꽃축제 기간 거리를 거닐며 보았던 아름다운 꽃들이 아쉽게도 후드득 다 떨어져 버렸다. 거센 바람처럼 들고 일어난 국민들의 촛불 평화항쟁으로 무능하고 부패한 대통령...
(주)정읍신문  2017-04-23
[칼럼] 박삼규 칼럼
-교육이 삶인가? 우리는 교육이 삶이고 삶이 교육인 것처럼 유난히 자녀 교육에 힘써 왔다. 청소일 주방일 온갖 허드렛일까지 마다하지 않으며 아이들 학비며 교육에 대한 열정은 가히 세계적일 것이다. 아침 일찍부터 학교 수업에 학원 공부로 늦게까지 녹초가...
(주)정읍신문  2017-04-18
[독자기고] 독자기고-과거는 흘러갔다
(1) 가끔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의 하나로 매주 월요일 밤 10시 KBS1에서는 ‘가요무대’가 방영된다. 아련한 추억과 애틋한 향수가 담긴 우리 전통가요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노래는 우리 인간들의 심적인 안정과 여유를 느끼게 하여 나이가 듬에...
(주)정읍신문  2017-04-07
[칼럼] <최광림 칼럼>
온통이 눈부신 계절이다. 봄비 촉촉 적신 들녘은 상큼하다 못해 감미롭다. 혹한과 눈보라를 이겨낸 인고의 결실이다. 깊은 어둠과 동면을 이겨내고 새로 태어난 세상의 모든 것들은 아름답지 않은 것이 없다. 낮은 보폭에 적당한 음계로 졸졸 소리 내어 흐르는...
(주)정읍신문  2017-04-0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17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17.6.25 일 2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