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유튜브영상] 과하면 해가 되는…'영조 임금의 오미자차'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소주는 고려시대에 몽골로부터 전해졌습니다. 물처럼 투명하고 향기로운 술. 고려인들을 단번에 매혹시킨 소주는 조선으로 바뀐 다음 더 깊게 뿌리를 내려 임금의 극진한 사랑을 받기도 했습니다. "내가 목이 마를 때 오미자차...
(주)정읍신문  2017-12-11
[유튜브영상] '저는 칼을 쓰는 사람입니다'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칼이 뜨거운 물건인지 차가운 물건인지를 나는 늘 분간하기 어려웠다. 나는 칼을 코에 대고 쇠비린내를 몸속 깊이 빨아넣었다" 소설 '칼의 노래'에서 이순신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한평생 옆구리에 칼을 차고...
(주)정읍신문  2017-11-25
[일반영상] 화호 들판엔 막바지 가을걷이 한창...
올 마지막 단풍을 보기위한 행락객들로 온 산이 북적이는 요즘, 막바지 가을걷이를 마무리하는 농촌의 손길 또한 분주하다. 따뜻한 가을햇살에 베어 잘 말려놓은 콩과 볏짚을 이른 새벽부터 분주하게 실어 나르는 농부의 모습에 각기 다른 겨울채비의 풍경을 볼 ...
(주)정읍신문  2017-11-22
[유튜브영상] "교회는 미국서 기업이 되었고 한국에선…"
브레이크 없이 커져버린 이 땅의 대형교회들에서 우리가 수도 없이 봐왔던 모습이기도 하지요.교인에게 3대 중심은 하나님과 교회와 담임목사… 담임목사의 뜻은 곧 하나님의 뜻이라는 궤변… 성경 어디에도 나오지 않는 그들만의 주장과 ...
(주)정읍신문  2017-11-17
[유튜브영상] 안타까운 죽음…'그의 가슴은 따뜻했다'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30년쯤 전, 11월의 쌀쌀해진 날씨 속 저는 야근 중이었습니다. 대개 방송사의 야근이라는 것은 일이 있건, 없건 눈 붙이기는 쉽지 않아서 거의 밤을 새우다시피 하고 새벽녘이 되었을 때 갑작스러운 제보가 하나가 들어왔...
(주)정읍신문  2017-10-31
[유튜브영상] 'MB의 아침이슬'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지난 1970년, 당시 대학생이었던 스무 살의 김민기가 만든 곡 '아침 이슬' 노래의 운명은 기구했습니다.초기에는 건전가요로 지정되어 널리 장려되었던 시절이 있었는가 하면, 불과 몇 년 뒤 10월 유신이...
(주)정읍신문  2017-09-27
[유튜브영상] '국정원의 콜라보레이션…그리고 콜라보라시옹'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 몇 년 전 국립현대미술관에 전시되었던 트리샤 브라운의 작품 숲의 마루입니다. 미술가와 무용가의 만남이었습니다. 콜라보레이션 흔히 콜라보라고 하지요. 비보이와 발레리나 국악과 현대 무용 제각기 다른 장르가 융합되어 ...
(주)정읍신문  2017-09-17
[유튜브영상] 가려진 진실은 결국…'사각형은 원이 아니다'
"사람들의 심리를 잘 이해하고 충분히 반복하면 사각형이 사실은 원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것도 불가능한 일은 아닐 것이다" 히틀러와 나치 정권 미화의 선봉장 괴벨스의 말입니다. 사각형과 원이란 무엇인가?▶ 기사전문 (http://bit.ly/2wnTbxZ...
(주)정읍신문  2017-09-01
[유튜브영상] '함박눈 바다 한가운데 테왁 하나 떠 있으니'
게시일: 2017. 8. 10.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함박눈 바다 한가운데 태왁 하나 떠 있었네" 강문신 시인의 '함박눈 태왁' 중 한 구절입니다.테왁은 물에 뜨는 바가지라는 의미의 제주 말입니다. 해녀들은 이 테왁을 바다...
(주)정읍신문  2017-08-12
[유튜브영상] 헤이즈 (Heize) - 비도 오고 그래서 (You, Clouds, Rain)
(주)정읍신문  2017-07-19
[유튜브영상] '박씨가 살지 않는 우리 동네'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오늘(4일)의 앵커브리핑은 박 씨 성을 가진 분들이 보시기엔 조금 서운할 이야기일 수도 있겠습니다. 소설가 이문구 선생의 연작소설 '우리 동네'에는 다양한 농촌 마을 사람들이 등장합니다. 그 흔한 김 ...
(주)정읍신문  2017-07-05
[유튜브영상] '다시, 사슴은 사슴이 되는 풍경'
지록위마. 사슴을 가리켜 말이라 한다…한때는 낯설었으나 이제는 그 의미를 모르는 사람이 없을 만큼 유행처럼 사용되었던 그 사자성어. 흑백이 뒤바뀌고 진실이 숨겨진다는 의미의 그 말은 지난 2014년 말에 그 해의 사자성어로 꼽힌 뒤에 앵커...
(주)정읍신문  2017-06-18
[유튜브영상] 영화 아닌 현실…"병아리 어디 갔어요?"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마이클 잭슨의 어렸을 적 히트곡 '벤'입니다. 너무나도 친숙한 노래지요.마치 사랑 노래 같기는 하지만, 사실 이 노래는 1972년에 나온 같은 이름의 영화 주제곡이고 벤은 영화에 등장하는 쥐의 이름입니다...
(주)정읍신문  2017-06-11
[유튜브영상] 정읍신문27주년 기념영상
(주)정읍신문  2017-05-23
[유튜브영상] '부끄러움은 목에 가시처럼 남아…'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부끄러움은 목에 가시처럼 남아서 여고생은 내내 편안하지 못했습니다.44년 전의 그는 경북의 한 기차역에서 550원짜리 기차표를 훔쳤다고 했습니다. 이제 와 말하지 않았다면 필경 아무도 알지 못했을 일입니다. 그러나 본...
(주)정읍신문  2017-05-18
[유튜브영상] It was our sky 아닌…'It is our sky'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기억하는 4월의 하늘은 분명 이런 모습은 아니었습니다.뿌옇게 하늘을 뒤덮은 황사와 미세먼지 가득한 거리. 고개를 들면 늘 그 자리에 있을 것만 같았던 연파랑의 봄 하늘을 우리는 언제부턴가 잃어버리고 있었습니다.요 며칠...
(주)정읍신문  2017-04-27
[유튜브영상] 시민의 힘…"더 이상 속편은 없다"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대중은 개나 돼지와 같다"영화 속 발언이 실제 현실화되어 화제를 모았던 '내부자들'의 우민호 감독은 영화의 '속편'을 만들 것이냐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습니다."못 만들 것 같다. 현실이 ...
(주)정읍신문  2017-04-18
[유튜브영상] 마주하게 된 '절대 고독'의 시간 속에서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교도관 K씨는 측은지심이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재소자들이 검찰에 조사를 받으러 갔다가 늦게 돌아오기라도 하는 날에는 남들 모르게 컵라면을 데워 슬쩍 사방 안으로 넣어주곤 했습니다. 기름기 없는 구치소 음식에 겨우 적...
(주)정읍신문  2017-04-04
[유튜브영상] "법은 귀족을 봐주지 않는다"고…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법의 도리는 처음에는 고통이 따르지만 나중에는 오래도록 이롭다" 이정미 전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은 30년 공직 생활을 마감하며 중국의 사상가 한비자의 말을 인용했습니다.2016년에서 17년으로 이어졌던 길었던 탄핵...
(주)정읍신문  2017-03-22
[유튜브영상] 도깨비 OST 1 ~10 Part 전곡 쓸쓸하고 찬란하神-
(주)정읍신문  2017-03-14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17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17.12.15 금 1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