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장만 할게 아니라 의정활동 지지와 보호도...”

정읍시의회 예결특위 김은주 위원장 (주)정읍신문l승인2020.04.01l수정2020.04.01 11: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의정소식

2020년 본예산 심의 후 힘들었던 소회 피력
정읍시민희망연대측 추경편성 문제 예산 거론 지적

지난 23일, 2020년 정읍시 제1회 추경 심사를 위해 열린 예결특위 1차회의에서 김은주 위원장은 예결특위 회의 내용을 방청하고 일부 사안에 대해 의견을 제시한 정읍시민희망연대측을 향해 “자신들의 주장만 할 것이 아니라 의원들이 의정활동을 잘 할 수 있도록 보호하고 지지하는 모습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은주 위원장은 “지난 본예산 심사 당시 정읍시민희망연대측의 의견수렴을 위해 애썼지만 이후 후폭풍은 모두 의원들에게 돌아왔다. 모 의원은 어느 단체에 들어가지 못했다”면서, 본인 역시 행사에 갔다가 수모를 당하고 쫓겨났다고 밝혔다. 
김은주 예결위원장은 “시민희망연대에서 주장했고 타당성 일부 인정해서 의원들이 소신을 갖고 예산을 심의했는데 이후 시민단체의 입장이 없었다. 예산 심의 결과에 대한 (시민단체측의) 입장표명이 있어야 했다”면서,“시민단체측이 소신있게 의정활동을 하는 의원들을 보호하려는 입장을 냈어야 한다. 그래야 의회가 더 소신껏 일할 수 있지 않느냐, 의회를 향해 주장만 할 것이 아니라 의정활동에 대해 적극적인 보호와 지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읍시민희망연대측은 정읍시가 제출한 2020년 제1회 추경예산과 관련해 지난 본예산 삭감액 191억원 중 70억원 넘게 일부 명칭만 변경해 포함시켰다고 지적했다.
정읍시민희망연대측은 용산호 음악분수 설치 사업을 비롯해 내장산문화광장 친수공간 조성,대장금 테마파크 조성,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전국 방송사 활용 정읍자원 세계화 도모,정읍시 홍보 지상파 드라마 제작 지원,산악자전거코스 개발,택시콜장비 구입,농업기상정보서비스,VR체험관 운영,각종 공모사업 타당성조사 용역.미술관 신축 타당성 조사용역비,시립미술관명예관장 수당의 추경 편성을 제고돼야 한다고 주장했다.(이준화 기자)


-사진은 2020년 정읍시 1회 추경예산을 심의중인 시의회 예결특위
(주)정읍신문  jnp7600@hanmail.net

<저작권자 © (주)정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정읍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20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20.6.5 금 2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