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럽 등 방문자 감염검사 실시 행정명령

4/24~5/6 이태원 지역 방문자 무료검사 (주)정읍신문l승인2020.05.17l수정2020.05.17 20: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은 지금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 차단 위한 조치, 위반 시 벌금‧ 방역비용 청구 등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 중심으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확산되는 가운데 전북도가 이태원지역 방문자 대상 감염검사를 실시하는 행정명령을 발령하며 최대한 이른 시간에 가능한 많은 인원에 대한 검사에 나서기로 했다.

전라북도는 지난 4월 24일부터 이달 6일까지 이태원 클럽 등 이태원지역 방문자에 대해 익명으로 검사를 진행하는 행정명령을 발령하고 대상자들은 신속히 검사에 응해달라고 11일 밝혔다.

 조치는 지난 5.8~9일 긴급재난문자 발송을 통해 자진신고 및 무료검사를 실시함을 알렸지만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사람이 좀 더 많이 빠른 시일 안에 검사를 받아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할 수 있도록 무료검사 기간을 확대해 진행된다.

감염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상 건강진단(46조) 등에 근거한 이번 행정명령은 위반 시 2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고, 명령위반으로 감염이 확산된 경우 관련 방역비용이 구상 청구될 수 있다.

앞서 도는 5. 8일과 5. 9일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5.2일 이태원업소(킹클럽 0:00~3:30, 트렁크 1:00~1:40, 퀸 3:30~4:00)방문자는 시군 보건소로 전화·방문을 요청했고 익명으로 검사가 진행됨을 알렸다.
에 따라 자진신고로 도내에서 14명이 검사를 진행했고, 모두 음성 판정됐다.
또한 이태원 클럽 이외 술집, 식당 등을 방문했다고 자진신고한 18명에 대해서도 검사를 실시해 모두 음성이 나왔다.
현재까지 도내에서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19 검사는 질병관리본부가 통보한 7명과 이태원 클럽 등을 방문했다고 자진신고한 32명 등 모두 39명이며 검사결과 모두 음성이다.

    * 5. 11일 9시 현재 무료검사 진행상황 : 검사결과 모두 음성 
     - 질병관리본부 통보 7명(7명중 2명 타시도(서울, 대구) 이관)
     - 자진신고 14명(14명중 2명 타시도(순천, 서울)이관)
전북도 관계자는 “이태원 클럽 관련 검사실시 행정명령은 대상자 특정이 어려워 언론보도, 홈페이지 게시, 재난문자 발송 등을 통해 알린다”며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를 철저히 차단하기 위해 대상자들은 신속히 검사에 응해달라”고 말했다.<자료제공 전북도청보건의료과장 강영석/옮김 김만종기자>
(주)정읍신문  jnp7600@hanmail.net

<저작권자 © (주)정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정읍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주)정읍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4-81-29950  |  주소: 전북 정읍시 수성동 666-1  |  대표이사: 김태룡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룡
mail: jnp7600@hanmail.net  |  Tel: 063)532-7600  |  Fax : 063)532-7601
(주)정읍신문 창간일 1990년 05월 23일  |  법인등록번호 211211-0012368  |  등록번호 전라북도 다01259  |  등록일 2009년 10월 27일
Copyright © 2020 (주)정읍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UPDATE : 2020.6.5 금 23:28